본문내용 바로가기 탑 메뉴 바로가기 좌측 메뉴 바로가기

정보마당

정보마당 보육뉴스

보육뉴스

보육뉴스 상세보기의 제목, 작성자, 조회, 등록일, 수정일, 첨부파일, 내용을 나타내는 표입니다.
[연합뉴스]"어린이집 비리 제보하겠다"…800만원 뜯은 보육교사 벌금형
작성자 대구센터 조회 495
등록일 2020-12-07 수정일

 

(인천=연합뉴스) 손현규 기자 = 어린이집에서 벌어진 각종 비리를 외부에 폭로하겠다며 운영자를 협박해 금품을 뜯은 보육교사가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인천지법 형사5단독 이상욱 판사는 공갈 혐의로 기소된 보육교사 A(35·여)씨에게 벌금 300만원을 선고했다고 7일 밝혔다.

A씨는 올해 3월 인천시 한 어린이집 교실에서 "각종 비리를 언론에 제보하겠다"고 겁을 주고 운영자 B씨로부터 2차례 800만원을 뜯어낸 혐의로 기소됐다.

A씨는 B씨가 운영한 어린이집에서 2018년부터 올해 4월까지 2년 넘게 보육교사로 일했다.

이 판사는 "피고인의 죄질이 불량하다"면서도 "피해 금액이 많지 않고 피고인이 초범으로 피해자와 합의한 점 등을 고려했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son@yna.co.kr